– 경성글로벌코리아, 신규 브랜드 KXG 공개해
– 런칭행사를 통해 모니터, 게이밍 기어 신제품 선보여

 

 

디지털 디스플레이 브랜드 경성_언더독(경성GK, 대표 김준길 www.kxg.co.kr)이 통합 브랜드 ‘KXG(KYOUNGSEONG EXTREME GEAR)’를 발표했다.

경성글로벌코리아의 새 브랜드인 KXG는 익스트림(EXTREME)을 첫 번째 목표로 한다. 이러한 이유로 브랜드 명에 익스트림을 포함했으며 제조사를 포함한 브랜드명이 너무 길다는 소비자 의견도 다수 있었기에 브랜드를 통합하게 됐다.

한편 기존 사용했던 큐닉스 브랜드는 상표권 소유 기간이 종료됐으며 앞으로 경성글로벌코리아는 KXG와 언더독 브랜드로 제품이 출시된다. 기존에 소비자가 사용 중인 모니터는 동일하게 A/S를 진행한다.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슈피겐 홀에서 진행된 이번 런칭 행사에는 KXG 모델인 반지희를 포함, 많은 매체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출시 예정인 주요 디스플레이 제품과 게이밍 기어를 공개했다. QHD 144Hz 주사율과 엘리베이션, 스위블이 가능한 FPS 게임 환경에 최적인 27인치 모니터를 비롯해 34인치 QHD에서 100Hz를 구현한 모니터, 그리고 게이밍 체어와 데스크를 곧 출시할 계획이다.

김준길 경성글로벌코리아 대표이사는 “KXG는 익스트림이라는 가치를 앞세운 게이밍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굳히고자 앞으로 더 좋은 제품과 서비스 품질을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며, “그간 다져온 디스플레이 사업에 대한 노하우와 기술력으로 게임 시장에 특화된 가성비 높은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